충전기 설치 시설별 충전기 이용률 분석

지난번 글에서 제주와 내륙 사이의 충전기 사용 패턴이 다르다는 것을 볼 수 있었다. 제주와 내륙 사이의 차이는 자가 소유/렌터카 이용의 차이로 설명이 되고 있는 것 같다.

이번에는 충전기 설치 시설별로 이용율을 분석 해 보았다. 충전기 설치 위치는 실제 위치 (위도, 경도) 보다는 어떤 시설에 설치 되어 있는가 (마트, 공공기관, 백화점, 고속도로 휴게소…) 를 기준으로 비교 해 보았다. 다행히 환경공단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충전기 설치 시설에 대한 정보가 있어 쉽게 분석 할 수 있었다.

지난번 보다 데이터가 좀 더 늘어나서 2017/04/18 ~ 2017/05/04 구간이 데이터를 이용했다.

설치 시설별 충전기 이용 현황

해당 기간동안 충전기 사용 빈도를 설치 시설을 기준으로 그리면 다음과 같다.

by_category_all.png

공공시설, 관광지, 대형마트, 공영주차장, 고속도로 휴게소가 주로 많이 사용된다. 위에 그린 값은 절대값이기 때문에 전체 설치된 충전기 대비 사용율은 확인 할 수 없다. 제주도에 설치된 관광지가 절대 다수를 차지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갈색 선으로 보이는 ‘기타’ 항목은 환경부에서 설치 하지 않는 충전기들인데 주로 해피차저, 차지비 충전기로 보인다.

대표적인 시설별 이용 현황 비교

위의 차트에서 대표적으로 나타나는 공공시설, 관광지, 공영주차장, 고속도로 휴게소, 관광지만 별도로 분리를 해서 차트를 그려보았다.

top5_raw
충전 빈도
top5_normalized
Normalized

두 개의 차트가 있는데 위의 차트는 충전 빈도수이며, 아래 차트는 시간대별 해당 충전기 사용율이다. 아래 차트를 통해서 해당 충전기가 어느 시간대에 주로 사용되었는 지 확인 할 수가 있다.

선들이 복잡하게 엮여 있기 때문에 전체적으로 한 번 보고 따로 나누어서 봐야 할 것으로 보인다. 큰 그림만 봤을 때 눈에 띄는 부분은 다음과 같다.

  • 공공시설(주황색)은 새벽기간에 사용 빈도가 매우 낮다. 절대값이 작은 것은 아니고 낮시간에 공공시설 충전기는 매우 많이 사용되기 때문에 상대적으로 작은 값으로 나오는 것으로 보인다.
  • 관광지(보라색)는 낮시간 (10시-16시) 에 높은 사용율을 보이며, 17시 이후에는 급격히 사용율이 줄어든다.
  • 공영 주차장(녹색)은 퇴근시간 (19시) 이후에 많은 사용율을 보인다. 주택지 인근에 있는 공영 주차장이 많이 설치 된 것으로 보인다.

고속도로 휴게소 이용율

고속도로 휴게소는 다른 시설과 비교해서 뚜렷하게 차이를 보이는 부분이 있다. 고속도로와 공공시설을 비교하면 다음과 같은 차트가 나온다.

highway_normalized.png
Normalized

공공시설에 비해 고속도로는 낮시간에 집중이 심하지 않고 전체 시간에 거쳐 골고루 충전이 이뤄진다. 특징적인 것 중의 하나는 낮시간에 두 개의 피크가 나타나는데 (15시, 18시) 이를 어떻게 봐야 할 지 모르겠다. 18시에 피크가 보이는 것은 급속 충전기를 꽂아두고 저녁을 먹는 다는 것으로 볼 수 있을 것 같다. 실제로 다수의 전기차 사용자는 충전 시간을 아끼기 위해서 충전기를 꽂아두고 식사를 하곤 한다. 15시에 보이는 피크는 점심 식사 시간을 벗어나서 있기 때문에 어떻게 해석 해야 할 지 좀 모르겠다. 12시-1시에 피크가 없고 15시에 있으니 늦은 점심이라고 봐야 할까? 일반적인 시간대별 휴게소 방문객 숫자가 있으면 좀 더 도움이 되지 않을까 싶다. (하지만 없다)

공영 주차장 이용율

pubpark_raw
충전 빈도
pubpark_normalized
Normalized

공영 주차장은 저녁시간 ~ 밤 시간에 상대적으로 많은 충전이 이뤄지고 있다. 특히 18시-21시까지 사용율이 높으며 00시-03시에도 높은 사용율을 보인다. 해당 시간에는 절대값을 비교해도 공공시설에 비해 떨어지지 않는다.

새벽시간에 상대적으로 많은 수의 공영 주차장 충전기가 이용 되는 것은 의아하게 생각하고 있다. 환경부 충전기라면 급속만 설치되서 새벽에 나와서 충전을 해야 저런 그림을 보일 수 있고, 완속 충전기 까지 포함이 되어 있다면 다른 사업자의 충전기도 시설 분류가 되어 있다는 의미가 된다. 샘플의 수가 작아서 생긴 오류인건지 실제 데이터가 저렇게 나타나는지는 더 많은 기간의 데이터를 수집해서 검증 해 볼 필요가 있을 것 같다.

결론

충전기를 사용하는 사용자 입장에서 봤을 때, 고속도로 충전기가 가장 효율적으로 사용되고 있다고 생각이 된다. 충전 수요가 상대적으로 골고루 분산되어 있어 충전 대기의 위험이 낮을 것으로 보이며, 식사시간 등을 이용하여 충전을 하여 충전에 소모되는 시간도 적을 것으로 보인다. 고속도로 휴게소 충전은 한 가지 패러독스에 마주치게 되는데 식사 시간에 맞추어서 충전을 하게 되면 다른 사용자를 만나 충전 대기를 할 확률이 높아지고, 식사와 충전을 따로 하면 시간을 버려야 한다. 적당한 대안은 남들보다 조금 더 일찍(혹은 늦게) 식사를 하면서 충전을 하는 것이 아닐까 싶다. 16시-18시 사이에 충전율이 많이 높아지지만 19시 정도면 충전율이 뚝 떨어진다.

공영주차장의 경우는 주로 주택가에 설치되어 퇴근 이후에 사용 하는 것으로 추측된다. 늦은 시간에 충전을 하는 만큼 사용자의 안전에 좀 더 신경을 쓸 필요가 있을 것으로 생각된다. 급속 충전기 대신 완속 충전기를 설치하고 월주차 등과 연계를 하면 충전기 이용율과 사용자 편의 두 마리 토끼를 잡을 수 있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든다.

충전기 설치 시설별 충전기 이용률 분석”의 3개의 생각

  1. 멋지네요! 혹시 데이터는 어떤식으로 수집하셨는지 여쭤봐도될까요?!
    직접 크롤링을 기간별로 진행하신건가요?!?

  2. 안녕하세요 좋은 글 잘 읽었습니다. 글의 작성자님께서 활용하신 데이터는 출처가 어떻게 되는지 알고 싶습니다 작성자님께서 직접만드신 데이터라면 데이터 공유를 부탁드려도 될까요?

정재원 에 답글 남기기 응답 취소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